:: 미국에서 직장 잡기 23 (근무시간)

인터뷰과정중에 가장 많이 물어보거나 사전에 조사하는 것으로 근무시간에 대한 것입니다. 언제 시작해서 언제 끝나는지가 중요한 부분중의 하나입니다.  미국의 모든 회사들이 9-5가 아니듯이 사전에 오퍼를 받기전에 아니면 인터뷰 과정중에 정확히 알아보거나 미리 분위기를 찿아보는 것도 중요합니다.

저의 경우는 대체로 출퇴근 시간이 상당히 자유로운 분위기입니다. 즉 하루에 8시간을 채우면 되는 것이지만 굳이 정확하게 8시간을 일했는지를 따지지는 않는 경우이지요.  물론 점심시간은 일하는 시간에 포함되지 않습니다.  

또는 일이 갑자기 생겨 하루에 8시간 넘게 일하는 경우도 있으니 하루에 점심시간 빼고 하루 평규 8시간  정도를 일한다고 보면 됩니다.   어쩌다가라도 점심시간을 밖에서 해결하고 오면 한시간 반이나 두시간 빠진다고 해서 그것을 굳이 챙겨서 1시간 이상을 더 일하는 경우는  없습니다.




또한 집에서 일하는 경우는 개인마다 틀리겠지만 아무래도 하루 8시간 모두 일한다고 보기는 쉽지 않습니다.

그리고 출퇴근 시간이 자유롭다는 것은 상당한 장점입니다. 아침 8시나 9시 전까지 반드시 엄격하게 출근해야 한다면 이 또한 부담스럽지 않을수 없습니다.  

아침 출근시간을 맞추기 위해 교통사고등을 일으키는 문제로 인해 이를 위해 따로 안전 교육까지 시키는 미국회사들입니다. 즉 일찌감치 출발하여 스트레스받지 말고 급하게 운전하지 말라는 이야기이지만 아침 출근시간에 사고가 많이 나는 것은 세계 어디서나 마찬가지 이겠지요.

이런 부분에서 미국회사들은 사고로 인한 개인적인 손실만 경고하는게 아니라 이로 인해서 회사일에도 영향을 미치거나 손해보는 부분도 미리 예방하겠다는 속셈인 것이지요.

대체적으로 정규관리직(Salary  & Management position)의 경우는 오버타임에 대해 따로 지급을 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어쩌다가라도 늦게까지 일하거나 주말에 일하는 경우는 따로 일한 만큼 쉬게하는 compensation time off 를 주지만 돈으로는  안줍니다.  

저의 경우는 이렇게 여유롭고 자유롭게 출퇴근을 하다보니  한국에 다시 돌아 간다면 제일 힘든게 출퇴근 시간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미국 직장 잡기 21 (미국 직장 생활:인종구성은?) 보기

미국 직장 잡기 22 (LinkedIn 과 헤드헌터) 보기

   

You may also like...

1 Response

  1. Master 댓글:

    미국 직장생활에 대해 궁금한 점은 댓글을 달아주세요.

댓글 남기기